가몽

2013/11/05

영어 듣기를 위한 조언

-

사람마다 말하는 속도는 조금씩 다른 것 같습니다. 너무 빨리 말을 해서 거의 정신을 차릴 수 없을 정도인 사람이 있는가 하면 중간에 한잠 자고 싶을 정도로 천천히 말하는 사람도 있습니다. 그러나 설사 말을 천천히 하는 사람이라 할지라도 빨리 말하는 사람의 말을 이해 못하는 것은 아닙니다. 즉 모국어의 경우 내가 말의 속도는 이해력에 별로 영향을 주지 않는다는 것입니다. 그러나 외국어의 경우에는 다릅니다. 속도가 조금만 빨라져도 이해하지 못하게 됩니다. 신기한 일이죠.

-사람들은 영어 듣기가 안된다면서, 테이프를 듣기도 하고 영어 방송을 보기도 하지요. 때로는 외국인 강사에게 수업을 받기도 합니다. 심지어는 외국으로 공부하러 가기도 하지요. 그러나 외국으로 유학한 학생들조차도 2 년이 넘어야 그럭저럭 말을 알아들을 수 있다고 할 정도입니다. 결코 쉬운 일은 아니죠.

영어가 제대로 잘 들린다는 말은 다른 사람이 어떤 속도로 말을 하든 제대로 알아들을 수 있어야 한다는 뜻입니다.(물론 초등학생한테 미분적분학을 말하면 알아들을 수 없겠지만…) 그러나 이것은 우선 우리의 무의식이 물리적인 소리에 적절하게 조건화 되어 있어야 하고 동시에 우리의 의식(마음)이 영어적인 사고방식에 충분히 익숙해 있어서 이전에 나온 내용을 통해 앞으로 전개될 내용을 적절하게 예측해낼 수 있는 수준이 되어야 가능합니다. 따라서 영어로 귀가 뚫렸다는 것은 사실 거의 모국어 수준에 근접할 정도의 언어 능력을 갖지 않으면 불가능한 상태입니다. [가몽]은 이런 요구에 대해 황당한 약속을 할 수는 없습니다. 다만 다음과 같은 조언을 할 수는 있습니다.

1. 급하게 출장을 가거나 외국인 바이어와 제한된 범위 내에서의 대화에 필요한 듣기능력 훈련:

듣기훈련중급을 통해 영어의 표준적인 발음변형 패턴을 익혀두면, 어느 정도 도움이 될 것입니다.

2. 대화 내용의 예측:

듣기는 단지 영어 소리를 잡아내는 것만으로는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습니다. 기본적인 영어의 관점과 규칙을 이해하고, 문장의 이해나 표현의 참고가 될 만한 기본적인 표현들을 익혀서, 영어가 어떤 식으로 전개 되는지에 대한 감각을 익혀야 합니다. [인지문법기본]과 [전치사 훈련] 등은 영어적 관점과 규칙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. 또한 [기본표현 사고화 훈련] 및 [잘못 쓰기 쉬운 영어 표현 훈련]은 영어적 표현 모델을 익히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.

3. 나에게 맞는 훈련 스케줄을 참조하시는 것도 나쁘지는 않을 것입니다.

처음으로

처음으로

댓글을 위한 RSS 피드

Copyrightⓒ 가몽, 한 프로그래머의 꿈